사회
제천시 청풍면 버섯 불법채취 50대 작목반 CCTV 덜미, 경찰 사법처리
조형태 기자 whgudxoo@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9-23 19:34:42
[제천타임뉴스=조형태] 충북 제천지역의 송이와 능이 버섯 수확철을 앞두고 이를 불법 채취한 50대가 경찰에 입건 됐다.

23일 오후 2시20분쯤 제천시 청풍면 교리 주차장에서 새벽부터 이 일대 야산을 누비며 임산물을 불법 채취한 A씨(57)를 이 마을 송이작목 자체 순찰원이 설치한 CCTV 추적 끝에 이를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불법 채취한 A씨(57)가 불법 채취한 버섯 을 확인하고 있다.

A씨가 채취한 임산물은 최근 수확이 시작되면서 ㎏당 40만~50만원에 거래되는 송이버섯을 포함해 능이버섯 등 총 20㎏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 지역은 작은동산과 금수산 등이 송이버섯 서식지로 알려져 있어 이를 채취하려는 절도범들이 극성을 벌이고 있어 학현리 송이작목반 순찰조를 편성 무인 CCTV 20대를 교리,학현리,도화리 등산로 일대 에 설치 스마트 폰으로 감시하고 있다.

산림에서 불법으로 임산물을 채취하면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형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송이버섯 채취는 해당 임야의 작목반이 지자체나 산주와의 산림협약 후 채취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