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야기가 있는 코딩’ 프로그램 운영하는 천안 쌍용도서관
최영진 기자 sosyoungjin1@hanmail.net
기사입력 : 2020-10-19 15:57:52

[천안타임뉴스= 최영진 기자] 천안시 쌍용도서관은 오는 24일부터 초등3~4학년 15명을 대상으로 ‘이야기가 있는 코딩’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운영한다.

쌍용도서관은 지난해 메이커스페이스 ‘창작공방’을 조성하고, 디지털 장비를 활용한 디지털 공방형과 아날로그 공방형 프로그램을 운영한 바 있다.

시에 따르면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주관하는 공모 사업인 ‘이야기가 있는 코딩’은 그림책과 소프트웨어가 융합된 코딩교육을 통해 독서에 대한 관심을 유발하고 컴퓨팅 사고력 신장과 논리력, 창의력 향상에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됐다.

교육은 선정된 그림책 ‘바삭바삭 갈매기’, ‘구름빵’, ‘알레나의 채소밭’, ‘신발 신은 강아지’ 4권을 읽은 후 다양한 공작재료로 관련 작품을 만들고 코딩 프로그램을 활용해 직접 프로그래밍해 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강의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국립어린이청소년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10월 24일부터 3주 동안 4회차 강의를 원하는 시간에 스스로 진도를 조절해 가며 수강하면 된다.

쌍용도서관 담당자는 “이야기가 있는 코딩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하는 융․복합 인재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